KE, 인천-양양 환승전용 내항기 운항

작성자 전용언 작성일2018-01-08 댓글0건

본문

 
-2월 1일~27일, 평창올림픽 기간 임시 운항

대한항공(KE)이 평창 동계 올림픽을 기념해 양양공항에 환승전용 내항기 운항을 시작한다. 인천공항에서 양양공항을 연결하는 내항기를 2월1일부터 2월27일까지 운행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인천공항과 동계올림픽의 관문 공항인 양양공항을 연결해 인천공항에서 환승하는 승객들의 접근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인천-양양을 잇는 내항기는 동계올림픽 개막 8일 전인 2월 1일부터 폐막 2일 후인 2월27일까지 총 27일간 운영한다. 2월1일부터 개막일인 2월9일까지는 하루 3회, 2월10일부터 폐막일인 2월25일까지는 하루 2회, 폐막 후 이틀 동안은 하루 4~5회 등 대회 일정에 따라 스케줄을 유동적으로 운용할 계획이다. 환승전용 내항기를 이용해 인천공항을 거쳐 양양공항으로 가는 승객은 양양공항에서 세관검사·입국심사·검역 등의 수속을 받게 된다. 반대로 양양에서 인천을 거쳐 출국할 때는 양양공항에서 모든 국제선 탑승수속이 가능하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내항기 운항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관문인 양양에 쉽게 빠르게 접근할 수 있을 것”이라며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용언 기자 eon@traveltimes.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미투데이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