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에서 정치란 예악의 도를 행하는 것
고전에서 정치란 예악의 도를 행하는 것
  • 여행신문
  • 승인 1992.10.2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째로 친족을 다스리는 일이고둘째는 공신에게 보답하는 일이고 새째로 어진 인재를 등요하는 일이고 넷째로 능력 있는 자를 부리는 일이고 다섯째로 친애에 치우치지 않고 살펴 공평하게 하는 일이다
또 성왕이 변혁할수 없는 것이 있다. 바로 부모 형제를 (힌한이를) 친애하는 것 높은분을 존경하는 것 어른을 어른대ㅂ접하는 것 남녀가 구별 잇는 것 이네가지는 인륜의 대도로서 사람 마음대로 얻을 수 없으므로 성왕이라 할지라도 백성과 더불어 변경하고 바꿀수 없는 것이다
공자가 노나라 애공의 물음에 예와 정치를 풀이한 말씀중에 애공이 인도는 많은데 그중 어느것으로 삼느냐고 하니 공자 인도는 정을 갖고서 가장 큰 것으로 삼습니다.
애공 무엇을 가리켜 정을 행하는 것이라 합니까
공자 정이란 정이리라 정치란 바른 것을 근본으로 삼습니다.
애공 정치란 어떻게 하는 것입니까 공자 부부사이에 구별이 있어 음탕하지 않ㄴ고 부자사이에 친화가 았어 어지럽지 아니하고 군신사이가 엄숙하여 범하지 않아야 합니다.
애공 이삼강령을 행하는 도리는 무엇입니까. 공자 옛날의 성군은 정사를 하는데에 사람을 사랑하는 것을 최대로 삼았고 사람을 다스리고 사랑하는데는 예로서 최대로 삼고 예로 다스리는데 공경으로 서 최대로 삼고 공경의 지국한 것은 큰 혼례로 서 최대로 삼습니다.
정사를 하난데는 예를 먼저 합니다. 예는 그 정치의 근본이 아니겠습니까 자장이 정치에 대하여 공자에게 물었다. 공자가 군자가 예악에 밝으면 마땅히 이를 들어(예악의 도리로서 ) 정치에 시행할 뿐이다. 그러므로 정치란 예악의 도를 행하는 것이다.
예가 일어나는 곳에 뭇사람이 다스려지고 예가 타락되는 곳에 뭇사람이 어지러워진다고 하셨다.
여기서의 예는 귀와 천 어른과 아이, 멀고 가까운 것 남자와 여자 바깥과 안의 구별을 터득하여 서로 넘게하는 이리 없게 되는 ㅣ것이 모두 예에서 말미암을 말하는 것이다.
또 말숨하시기를 정치가 행해지지 않고 가르침이 이루어지지 않는 것은 벼슬이나 상을 주는 것이 잘못 되어서 선행을 권장하기에 부족하기 때문이며 형벌이 바르지를 못하여 백성이 악을 저지르는 것을 부끄럽게 여김이 부족하기 ㄸㅐ문이며, 형벌이 바르지를 못하여 백성이 악을 저지르는 것을 부끄럽게 여김이 부족하기 때문이라고 하였다.
그러므로 윗사람은 형벌을 더럽히고 벼슬을 가볍게 여겨서는 안된다고 하였다.
상식적인 일
사람이 나서 10살이되면 유이므로 배우고 20살이 되면 약이라고 하며 관례를 하고 30살이 되면 장이라고 하며 아내를 맞이하고 40이면 강이라고하며 벼슬에 나아간다.
50이 되면 애라고 하며 관청일에 복무하며 60이 되면 기라고 일을 지시하고 770이 되면 조라고 하며 집안이를 자식에게 물려주며 80살과 90살이 모라고 하고 일곱 살을 도라고 하여 이 도와 모는 비록 죄가 있어도 형벌을 주지 아니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8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