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틀리스·첸트랄반 한국지사로 본격시동
티틀리스·첸트랄반 한국지사로 본격시동
  • 손고은
  • 승인 2018.04.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세아 한국대표 선임, 예산 3~4배 확대

스위스 티틀리스와 중앙철도 첸트랄반(Zent ralbahn)이 한국 시장에서의 활동을 확대한다. 티틀리스는 그동안 위투어스 여행사에서 마케팅 및 세일즈 등 한국사무소 활동을 일부 대행해왔지만 올해 4월1일부터는 한국지사를 개설하고 보다 전격적으로 한국 시장을 공략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34.7% 성장한 한국 시장을 주목한 것이다. 또 스위스 중앙철도 첸트랄반의 한국지사 역할도 함께 맡는다. 

양사의 한국지사 총괄은 박세아 한국대표가 선임됐다. 박세아 한국대표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대회에서 글로벌 파트너사와 함께 마케팅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박세아 한국대표는 앞으로 한국 시장에서 파트너사를 기존 대비 4배 확대를 목표로 하며 각종 프로모션 및 팸투어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한국 시장에 대한 예산이 기존보다 3~4배 확대된 만큼 여행사들을 위한 마케팅 지원금이나 협력도 강화될 가능성도 높아졌다. 

한편 티틀리스는 엥겔베르그 지역의 해발 3,020m를 자랑하는 만년설산이다. 첸트랄반 철도가 루체른에서 엥겔베르그와 인터라켄을 잇는다. 티틀리스 한국지사 010-2274-3945
 
손고은 기자 koeun@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8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