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 호텔 그룹 메리어트-2020년까지 아·태 지역에서 1,000개 호텔 운영
공룡 호텔 그룹 메리어트-2020년까지 아·태 지역에서 1,000개 호텔 운영
  • 손고은 기자
  • 승인 2019.04.15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대국 중국·인도 등 집중 공략 …경제 성장에 업 스케일 호텔 수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2020 비전을 발표했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2020년 말까지 아·태 지역에서 현재 운영 중인 710여개의 호텔을 1,000개까지 확장 운영하겠다는 계획이다. 우선 올 한해에만 호주, 홍콩, 필리핀, 네팔, 인도에서 호텔 100개, 객실 약 2만개를 추가 오픈할 예정이며 이에 따라 아·태 지역에는 약 5만개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 효과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아·태 지역에 전략적으로 집중하는 것은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등 인구대국이 자리해 성장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특히 중국의 경우 향후 중국 내에서만 약 300개 이상의 호텔이 문을 열 예정이다. 이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운영 계획 중인 전체 호텔의 절반 이상에 해당하는 수치다. 올해만 상하이, 샤먼, 홍콩 등에서 30개 이상의 호텔이 오픈한다. 


인도 또한 중국 다음으로 빠르게 성장하는 국가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향후 인도에 호텔 50개, 객실 3만개를 오픈할 예정이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인도는 현재 탄탄한 경제를 기반으로 중산층이 꾸준히 성장하고 있어 메리어트의 업 스케일 호텔 및 럭셔리 호텔에 대한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다”며 “2019년 2분기에는 인도 최초의 트리뷰트 포트폴리오 호텔인 포트 무지리스 코치 트리뷰트 포트폴리오 호텔(Port Muziris, Kochi, a Tribute Portfolio Hotel)이 오픈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밖에 인도네시아에서는 호텔 140개 이상의 호텔을 오픈, 필리핀에서는 2023년까지 메리어트 계열 호텔 수를 현재 운영 중인 수의 세 배까지 늘릴 예정이다. 


한편 호주에서는 럭셔리 콜렉션 호텔을 집중적으로 오픈한다. 2019년 6월 퍼스에는 리츠 칼튼 퍼스(The Ritz-Carlton Perth)가, 하반기에는 타스맨 럭셔리 컬렉션 호텔(The Tasman, a Luxury Collection Hotel)과 엘레먼트 멜버른 리치몬드 호텔(Element Melbourne Richmond)이 각각 호바트와 멜버른에서 오픈할 예정이다. 


손고은 기자 koeun@traveltimes.co.kr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9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