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트랑 유일의 ‘올인클루시브’ 스완도르 호텔&리조트
나트랑 유일의 ‘올인클루시브’ 스완도르 호텔&리조트
  • 차민경 기자
  • 승인 2019.06.03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식사와 음료 서비스, 매일 미니바 무료
GSA로 피엘마케팅 활동, 지방에선 게이트에어
나트랑 깜란비치에 접해 있는 스완도르 리조트. 깜란비치는 에메랄드빛 물빛과 잔잔한 파도를 자랑한다  ⓒ피엘마케팅
나트랑 깜란비치에 접해 있는 스완도르 리조트. 깜란비치는 에메랄드빛 물빛과 잔잔한 파도를 자랑한다 ⓒ피엘마케팅

올인클루시브 서비스로 무장한 나트랑 스완도르(Swandor Hotel & Resort)가 보다 공격적인 마케팅을 실시한다. 나트랑 스완도르의 한국 GSA인 피엘마케팅은 다양한 판매 협업은 물론, 지방 판매를 지원하기 위해 독점 파트너도 선정했다. 


피엘마케팅은 2018년 8월부터 베트남 나트랑 스완도르의 한국 GSA로 활동하고 있다. 스완도르를 대표하는 특징인 ‘올인클루시브 서비스’를 필두로, 리조트 내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이벤트 등을 셀링 포인트로 삼았다. 피엘마케팅은 “베트남 나트랑에서 올인클루시브 서비스를 표방할 만한 곳은 스완도르가 유일”하다며 “조식, 중식, 석식은 물론 주류를 포함한 음료, 여러 부대시설, 엔터테인먼트 서비스가 모두 객실료에 포함돼 있는 진정한 올인클루시브 호텔이다”고 설명했다. 


올인클루시브에 대한 자신감은 호텔의 여러 시설과 탄탄한 엔터테인먼트가 뒷받침한다. 우선 543개 모든 객실은 오션뷰가 보장된다. 가장 작은 객실이 10.5평으로 공간이 넉넉한데다 일반 객실에서도 성인 2명과 아동 1명을 수용한다. 인원이 많은 경우라면 커넥팅룸인 패밀리씨뷰룸을 사용할 수 있다. 성인 5명에 아동 2명까지 함께 투숙할 수 있다. 올인클루시브는 객실에서부터 시작된다. 체크인과 매일 1회씩 무료로 미니바 서비스가 제공되기 때문. 룸서비스도 24시간 주문할 수 있다. 

널찍한 객실은 커플, 가족 등 다양한 형태의 여행자를 모두 충족한다. 올인클루시브로 매일 언제든 식사와 음료를 이용할 수 있다
널찍한 객실은 커플, 가족 등 다양한 형태의 여행자를 모두 충족한다. 올인클루시브로 매일 언제든 식사와 음료를 이용할 수 있다

레스토랑은 총 3개로, 메인 레스토랑과 함께 키즈 레스토랑과 오션 레스토랑이 운영된다. 바 또한 3개로, 로비바와 풀바, 스낵바가 각각 운영돼 원하는 공간에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스완도르의 식사는 24시간 언제든 제공되며, 주류는 새벽 시간을 제외하고 오전 9시부터 새벽 2시까지 무제한 제공된다. 키즈 풀을 포함해 5개의 수영장이 운영, 총 543개 객실을 보유한 호텔의 큰 규모에도 불구하고 한적하게 수영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가족 여행객을 위한 키즈클럽에서는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을 제공, 오전 9시부터 밤 11시까지 운영된다. 

매일 DJ파티, 버블파티 등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는 스완도르는 엔터테인먼트가 강점으로 꼽힌다
매일 DJ파티, 버블파티 등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는 스완도르는 엔터테인먼트가 강점으로 꼽힌다

엔터테인먼트는 더욱 특별하다. 매일 스포츠, 파티, 공연 등이 열리기 때문. 버블파티, 유명 DJ가 출연하는 DJ파티, 디스코, 댄스 공연 등이 스완도르 곳곳에서 진행되며 모두 입장료 없이 참가할 수 있다. 부대시설로 나이트클럽을 운영하고 있어 이벤트가 없는 시간에는 나이트클럽을 이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나트랑 스완도르의 한국 GSA인 피엘마케팅은 유연한 판매 정책과 협업을 통해 활발한 마케팅을 벌일 계획이다. 청주, 대구, 부산, 무안 등 지방 출발 상품 활성화를 위해 게이트에어(02-734-2612)와도 협력하고 있다. 피엘마케팅 02-6713-1544


차민경 기자 cham@traveltimes.co.kr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9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