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브리핑] 타이베이 여행의 중심이 되는 5성급 호텔
[현장 브리핑] 타이베이 여행의 중심이 되는 5성급 호텔
  • 이성균 기자
  • 승인 2019.09.16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랜드호텔 아이비 리Ivy Lee 영업팀 매니저
그랜드호텔 아이비 리Ivy Lee 영업팀 매니저

타이베이를 여행하는 한국인 관광객의 수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한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그랜드호텔(원산대반점)을 알리기 위해 모두투어 박람회를 찾았다. 앞으로도 한국에서 열리는 박람회에 지속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며, 엘트래블과 적극 협업할 계획이다. 현재 그랜드호텔 투숙객 중 한국인은 전체의 5%를 차지하고 있으며, 점점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중산구에 위치한 그랜드호텔은 타이완 중화민국 총통이었던 장제스의 부인인 쑹메이링 여사가 1952년 설립한 5성급 호텔이다. 특히 타이완에서 유일한 고궁식 호텔로, 내부가 용 조각상 22만개로 꾸며져 있어 용궁이란 별칭도 있다. 공항 및 지하철역에서 접근성도 좋은데 공항에서 호텔로 바로 오는 셔틀버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엔탄역과 원산역에서 무료 셔틀 버스를 운영하고 있다. 객실은 총 500개가 준비돼 있는데, 2015년 리모델링을 마쳐 쾌적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레스토랑의 경우 뷔페식, 중국 광동식, 서양식 등 5가지 스타일을 제공하고 있다. 호텔 주위로 관광지도 다양하다. 스린야시장, 장제스 생가, 타이베이 시립 미술관, 국립고궁박물관이 있으며, 타이베이 101 전망대 등도 대중교통을 활용해 편리하게 갈 수 있다. 타이완이 버블티로 유명해 ‘Bubble Rater’ 같은 평가 사이트도 있는데, 그곳에서 그랜드호텔의 버블티가 1위를 차지했으니 호텔을 방문하면 꼭 마셔봐야 한다.

 

이성균 기자 sage@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0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