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도 언어장벽 없이 질병상담
외국인도 언어장벽 없이 질병상담
  • 김선주 기자
  • 승인 2020.02.1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안내1330-질병문의1339 연결해 통역 서비스 제공

한국관광공사가 질병관리본부와 협력해 국내 거주 외국인 및 외래객의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관련 외국어 문의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관광공사는 현재 한국어로만 운영되고 있어 외국인 이용이 곤란한 질병관리본부 ‘1339 콜센터’의 통역 서비스를 원활히 하기 위해 1339로 들어오는 외국인 문의를 관광공사의 ‘1330 관광안내 콜센터’로 연결시켰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외국인이 질병관리본부 1339로 전화를 걸면, 새롭게 마련된 외국어 안내에 따라 4번을 눌러 외국인-1330(통역)-1339 3자 통화로 연결되는 방식이다.


관광공사의 1330 관광안내 콜센터는 경찰청·소방청 등과도 연계해 위급 상황 시 3자 통화에 의한 통역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비스 언어는 총 8개이며, 영.일.중 및 한국어는 24시간 연중무휴 운영한다.

 

김선주 기자 vagran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0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