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포스트 코로나 MICE 목적지 전략 모색
고양시, 포스트 코로나 MICE 목적지 전략 모색
  • 이은지 기자
  • 승인 2020.08.24 0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 10월21~22일 개최…국내외 MICE 전문가 300여명 온·오프라인 참여

고양시와 고양컨벤션뷰로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MICE 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10월21일부터 22일까지 ‘2020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를 열고 글로벌 MICE 시장 동향과 전략을 살필 예정이다. 국내외 MICE 전문가 300여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한다. 


올해는 지속가능한 MICE 도시 조성과 포스트 코로나 MICE 데스티네이션 회복이 주제다. 국내외 전문가들의 강연 및 토론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MICE 산업 위기관리전략을 모색하고 디지털 미팅의 미래를 전망한다. 첫째날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으로 행사의 문을 연다. 공동 주관사인 글로벌 MICE 컨설팅 전문 기관 게이닝 엣지(Gaining Edge) 게리 그리머(Gary Grimmer) 회장의 발제를 시작으로 ▲MICE 산업의 비즈니스 개요 ▲목적지 프로모션 및 하이브리드 행사 활용법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베뉴 및 도시 대처방안 ▲MICE 관련 스타트업 성공사례 총 4개의 세션이 이어진다. 


둘째날 오전에는 국제컨벤션협회(ICCA)와 공동으로 ‘아시아 데스티네이션 라운드 테이블’을 진행한다. 아시아 도시들의 팬데믹 대처방안 및 MICE 산업 진흥 사례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어 오후에 열리는 ‘지속가능성 아시아 태평양 컨퍼런스’에서는 MICE 지속가능성에 대한 주제발표 및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다. 


고양컨벤션뷰로 이상열 단장은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 2020은 국내 대표적 MICE 전문회의로 대내외에 고양시를 MICE목적지로 알리는 기회의 장”이라며 “MICE관련 최근 경향을 고양시 시민 및 정책관계자에 전달함으로써 MICE도시로서의 고양시의 역량을 강화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4회를 맞은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는 아시아 최초 MICE 목적지 국제회의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는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은지 기자 even@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0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