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할인권 200만장·휴가지원 확대 등 여행 수요 회복 총력
숙박할인권 200만장·휴가지원 확대 등 여행 수요 회복 총력
  • 이성균 기자
  • 승인 2021.02.03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관부, 융자지원 5,940억원·상환유예 등 금융지원 늘려
관광기업 혁신바우처 59억원 등 디지털 역량 강화 지원
무안·대구 등 지방공항 집중 투자해 의료·회의관광 확대

문화체육관광부가 올해 숙박할인권 배포사업과 근로자 휴가지원 대상 범위 확대, 지방공항 역할 강화 등을 통해 관광산업 회복에 집중한다. 

문관부는 지난 2일 ‘문화로 되찾는 국민일상, 문화로 커가는 대한민국’을 비전으로 삼고 ▲문화생태계 회복 ▲문화향유 확대 ▲문화산업 육성 ▲문화국가 도약 총 4대 전략을 발표했다. 관광 분야에서는 각종 지원대책과 국내여행 활성화, 디지털 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보다 1조3,000억원 증가한 11조5,000억원 규모의 관광산업 매출액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먼저 코로나 위기 극복 및 체계적 위기대응 기반을 마련하고, 금융지원을 확대한다. 관광진흥개발기금 융자지원 규모를 5,940억원으로 확대하고, 1,000억원 규모의 융자 상환유예 조치도 취한다. 관광기업육성자금(펀드) 정부출자도 확대(450억원)할 계획이다. 관광기업지원센터 입주 기업 임대료 감면 기간을 연장하고, 호텔 등급평가 유예 기간도 2021년 6월까지로 연장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또 소상공인·관광업 종사자를 위한 ‘쓰담쓰담 사찰체험(3,000명)'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디지털 및 기술혁신을 통한 관광산업 고도화에도 힘쓴다. 관광기업의 비대면 환경 적응을 위해 디지털 혁신을 강화하고, 기술기업의 관광영역 사업 확장 등도 지원한다. 관광기업 혁신이용권(바우처, 59억원), 회의기술 활용 국제회의 지원(10억원), 디지털 전환 및 첨단기술(실감·인공지능) 보유 기업의 관광분야 사업 확장 지원(68억원) 등이다. 관광 빅데이터 서비스 대상을 업계+지자체로 확대하고, 실시간 자료 개방 및 맞춤형 분석 서비스도 제공(102억원)한다. 

국내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시행했던 숙박할인권 사업(200만장, 561억원)을 이어가고 근로자 휴가지원 대상을 확대한다. 근로자 휴가지원 대상을 기존 중소기업 근로자에서 영세자영업자와 중견기업 근로자까지 포함하는 규모로 확대한다. 청소년 대상 여행 지원도 확대(1인당 10만원, 총 6억원)하고, 고령자 여행교육 프로그램(360명, 5억원) 등도 병행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숙박할인권 사업을 이어갈 계획으로, 쿠폰 200만장(516억원)을 배포한다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가 숙박할인권 사업을 이어갈 계획으로, 쿠폰 200만장(516억원)을 배포한다 / 문화체육관광부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도 힘쓴다. 안심여행지 100선(4계절×25개)을 선정하고, 안전여행 캠페인과 맞춤형 안전관광지 추천 등으로 여행 수요를 촉진한다. 비무장지대 ‘평화의 길’ 7곳(강화·김포·고양·연천·화천·양구·인젠)을 추가 조성하며, 체험형 생활관광 우수사례를 확산시키고 신규 관광 소재를 발굴해 지역 특색 관광콘텐츠를 육성할 계획이다. 이어 5곳의 관광거점도시(부산·강릉·전주·목포·안동) 육성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방한 관광시장 회복을 위해 지방공항의 역할을 강화한다. ‘여행 동선별 빈틈없는 관광 경험’을 제공하는 선도적 지역관광 모델(코리아토탈관광패키지 KTTP)을 마련한다. 올해 8개 부처 소관 47개 사업을 융합편성(2,268억원)하고, 대구(한류·의료·공연 등), 무안공항(문화·음식·해양관광 등)을 집중 지원한다. 이밖에 5대 의료관광 상품(부인과·예방접종·건강검진·안과·한방 등) 개발 및 의료관광 전문 유치업체 역량 강화에 37억원,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한 회의 유치와 국제회의복합지구 활성화에 20억원을 투입한다.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비대면 홍보, 온라인 관광상품 선판매 등도 지속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대구와 무안공항에 집중 투자해 의료, 회의 관광 등 방한 수요 회복을 지원한다. 사진은 무안공항 / 이성균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대구와 무안공항에 집중 투자해 의료, 회의 관광 등 방한 수요 회복을 지원한다. 사진은 무안공항 / 이성균 기자

문관부는 “작년은 코로나 영향으로 문화 향유·산업·고용 등 대부분 지표에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며 “올해는 코로나 충격 이전 수준 또는 가시적인 반등을 목표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성균 기자 sage@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1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