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한국 백신증명서 다시 인정 '입국 가능'
홍콩, 한국 백신증명서 다시 인정 '입국 가능'
  • 이은지 기자
  • 승인 2021.08.20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하루만에 인정 기준 변경
백신 접종자라면 무사증 입국
홍콩 정부가 지난 19일 한국에서 발행한 백신 접종 증명서를 인정하지 않겠다고 발표한 뒤 하루도 지나지 않아 취소했다 / 여행신문CB
홍콩 정부가 지난 19일 한국에서 발행한 백신접종증명서를 인정하지 않겠다고 발표한 뒤 하루만에 취소했다 / 여행신문CB

홍콩 정부가 한국에서 발행한 백신접종증명서를 인정하지 않기로 한 지 하루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이에 따라 백신 접종을 완료한 한국인이라면 이전처럼 홍콩 입국이 가능하다.

지난 19일 주홍콩 한국 총영사관은 "홍콩 정부는 코로나19 백신접종증명서의 인정 기준을 강화한다고 발표했다"라며 "강화된 규정에 따라 20일부터 한국에서 발행한 백신접종증명서는 인정되지 않는다"라고 홈페이지에 공지했다. 한국인이 홍콩을 방문하려면 백신 접종 여부에 관계없이 반드시 유효한 비자를 발급받아야 하는 상황에 놓였던 것이다.

하지만 홍콩 정부는 하루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20일 새벽 긴급 정정 발표를 통해 "한국을 포함해 중위험 및 저위험 국가에서 발급하는 백신접종증명서의 효력을 인정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백신접종증명서를 소지한 한국인이라면 홍콩 무사증 입국이 가능하며, 입국 시 홍콩 정부가 지정한 격리호텔에서 14일간 격리해야 한다.

 

이은지 기자 even@trave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1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