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자유화 4년 여행업체증가 눈덩이
해외여행자유화 4년 여행업체증가 눈덩이
  • 여행신문
  • 승인 1993.01.0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89년 해외여행 완전 자유화이후 4년만에 여행업체수가 1천2백15개사에서 2천5백86개사로 두배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일반여행업협회와 한국관광협회에 따르면 해외여행이 완전 자유화된 지난 89년1월1일 기준으로 일반여행업체수가 1백22개사, 국내여행업체가 8백39개사, 국외여행업체가 2백54개로 모두 1천2백15개로 전체관광사업체 1천8백79개사의 64.7%를 차지했었다.
그러나 해외여행 자유화에 따른 해외여행붐과 여행에 대한 일반인들의 인식 변화등으로 여행업체수가 증가하기 시작해 1년만에 일반여행업체는 44.,3%가 증가한 1백76개사, 국내여행업체는 33% 늘어난 1천1백16개사, 국외여행업체는 무려 72.8%가 증가한 4백39개사로 늘어나 전체 여행업체수가 전년대비 42.5% 증가한 1천7백31개사가 됐다. 이에따라 전체 관광사업체수 2천4백82개사중 69.7%를 여행사가 차지했다.
지난 91년1월1일기준으로는 다소 증가세가 둔화되기는 했으나 일반여행업체가 2백11개사로 2백개업체를 넘어섰고 국내여행업체는 1천3백23개사, 국외여행업체는 5백51개사로 모두 2천85개사로 늘어나 전년동기대비 20.5%의 증가세를 기록해 처음으로 전체 관광사업체 2천9백26개사의 70%를 넘어섰다.
해외여행붐이 진정되고 과소비 억제등의 여파로 지난 92년1월1일 현재 여행업체 증가율은 12.3%로 뚜렷한 감소세를 나타냈다. 그러나 일반여행업체수는 전년동기대비 18%가 증가한 2백49개사, 국외여행업체는 19.6%가 증가한 6백59개사로 평균증가율을 상회했고 국내여행업체는 8.4% 증가한 1천4백34개사에 머물렀다. 2천3백42개 여행업체는 전체관광사업자수 3천2백40개사의 72.3%를 차지해 여전히 여행사의 비율이 높아졌다.
지난 1일 현재 일반여행업체수는 전년동기대비 9.6% 증가한 2백73개사, 국내여행업체는 7.2% 증가한 1천5백37개사, 국외여행업은 17.8% 늘어난 7백76개사로 모두 2천 5백86개사가 되어 전년동기대비 10.4% 증가에 머물렀다. 그러나 여행업의 관광사업체 증가가 거의없어 전체 관광사업체 3천2백55개사의 79.4%가 여행업체로 나타났다.
한편 교통부는 지난해 관광수지 적자의 지속등으로 인해 아웃바운드 업무만 취급할 수 있는 국외여행업체를 일반여행업체와 함께 국제여행업으로 재분류하는 관광진흥법 개정을 추진했으나 국외여행업체의 반발로 무산된 바 있어 올해 동법 개정에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여행업계에서는 국내관광시장 규모에 비해 여행업체수가 해외여행 자유화이후 급격히 늘어나면서 전문 인력 확보의 어려움과 상품기획력 및 모객력 부족등으로 전반적으로 여행업계에 부정적인 요인으로 작용해 왔으나 최근들어 다소 증가율이 감소하고 있는 것은 다행스런 일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8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