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타공인 최고의 인센티브 목적지 HONGKONG 2.감동적인 MICE 행사 아이디어①
자타공인 최고의 인센티브 목적지 HONGKONG 2.감동적인 MICE 행사 아이디어①
  • 여행신문
  • 승인 2015.10.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마장 VIP룸에서 최고의 파티 

MICE 목적지로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홍콩. 홍콩이 MICE 목적지로서 인기를 끌고 있는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다. 특히, 홍콩관광청은 기업 미팅과 인센티브 여행을 위한 목적지로서 홍콩이 갖는 장점을 강조한다. 무엇보다도 기업 행사는 일반 관광으로는 경험하기 어려운 다채롭고 감동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 홍콩에서 즐길 수 있는 감동적인 행사 아이디어를 알아보자.   <편집자 주> 
 
연재순서
➊기업체 여행에 좋은 8가지 매력
➋ 감동적인 MICE 행사 아이디어①
➌ 감동적인 MICE 행사 아이디어②
➍ 홍콩관광청 MICE 지원 프로그램
 
 

➊ 경마장 파티
영국 식민지의 영향으로 경마는 홍콩의 대표적인 오락문화다. 홍콩에는 샤틴과 해피밸리 등 2곳의 경마장이 있고, 더운 한여름을 제외한 매년 9월부터 다음해 6월까지 경마가 열려 많은 사람들로 붐빈다. 샤틴 경마장은 토/일요일 오후, 해피밸리는 수요일 밤에 경마가 열리므로, 경마가 열리는 날 홍콩을 방문한다면 경마장 파티를 계획해볼 수 있다. 해외 기업 단체에 한하여, 원래는 회원만 입장이 가능한 VIP라운지를 대관할 수 있다. VIP라운지는 통유리로 되어 있고, 안에 모니터도 설치되어 있어 경마 관전을 위한 최적의 장소다. VIP라운지에서는 뷔페 식사가 가능하고 최대 300명을 수용할 수 있다. 그밖에 경마장 내에 기업의 로고나 브랜드를 노출할 수도 있어, 여러 가지 면에서 행사장으로 활용하기 제격이다. 무엇보다도 신나는 경마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경마장 파티는 홍콩에서 꼭 한번쯤 해봐야 할 행사 아이템이다.  
 
 
테마파크 대관
홍콩에는 디즈니랜드 오션파크 등 유명 테마파크가 있다. 일반적으로 테마파크는 놀이기구를 타고 동물이나 수족관을 구경하는 정도로 이용이 되고 있지만, 이들 테마파크를 행사장으로 활용하는 것도 행사에 감동을 더할 수 있는 아이디어다. 테마파크는 공원의 일부 구역을 빌릴 수도 있고, 공원 내의 식당이나 푸트코트를 대관하여 행사장으로 꾸밀 수도 있다. 테마파크는 그 자체로 독특한 테마와 매력을 가지고 있으므로, 약간만 노력을 더하면 멋지고 낭만적인 행사장 분위기를 만들어 내기 쉽다. 대형 행사를 진행하기에도 편리하고, 실내와 실외 공간을 모두 활용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또한 테마파크의 유명 캐릭터들을 불러서 행사에 활용하거나 공원 내에서 다양한 팀빌딩 프로그램을 기획해 볼 수도 있다. 말 그대로 테마가 있는 독특한 행사를 위해서는 테마파크 대관만큼 적절한 방법도 없을 것이다. 
 
카이탁 크루즈 터미널
홍콩의 옛 공항(카이탁 공항) 자리에 새로운 크루즈 터미널이 들어섰다. 2015년 최종 완공되는 카이탁 크루즈 터미널은 명실공히 최대 규모의 선박을 수용할 수 있는 최대 규모의 크루즈 터미널로 탄생하게 된다. 이 카이탁 크루즈 터미널의 일부 시설은 크루즈가 들어오지 않는 날 행사장으로 대관이 가능하다. 특히, 터미널의 에이프론 구역은 제법 넓은 공간의 행사장으로 활용될 수 있으며, 실제로 자동차 회사의 런칭 행사 등이 이곳에서 진행된 바 있다. 크루즈 터미널의 장점은 회사의 로고를 장식한 요트나 전통 범선을 빌려서 행사장 앞을 항해하게 하면 멋진 브랜드 노출 효과도 얻을 수 있다는 점이다. 또는 참가자들이 배를 빌려 빅토리아 항을 한바퀴 유람한 뒤, 크루즈 터미널에 내려서 바로 메인 행사에 참가하게 하는 동선을 구상할 수도 있다. 좀 더 특별한 이벤트를 원한다면, 에이프론 앞에서 불꽃놀이를 기획해 보는 것도 가능하다.
 
www.discoverhongkong.com/mice/kor/ 문의 홍콩관광청 이주승 차장 (js.lee@hkt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1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