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음걸음 감성 충전 홍콩의 화사한 봄
걸음걸음 감성 충전 홍콩의 화사한 봄
  • 여행신문
  • 승인 2018.02.26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리마다 음악과 춤이 흐르는 달. 홍콩의 3월은 그래서 특별하다.  걸음걸음마다 감성이 차오르게끔 홍콩의 예술은 봄처럼 화사하게, 여행자를 반긴다.
 

●예년보다 더 강력하다
아트바젤 홍콩 ART BASEL HONG KONG

미술책에서 만났던 피카소의 작품을 직접 살 수 있는 미술 장터라고 생각하면 된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하는 아트바젤 홍콩은 작년 관람객 수가 8만명에 달할 정도로 아시아 최대 규모의 아트페어로 자리매김했다. 32개국 248개의 갤러리가 참여하는데, 올해 처음 참여하는 갤러리도 28개에 달한다고. 한국에서는 갤러리 바톤(Gallery Baton), 조현 갤러리(Johyun Gallery), 대구의 우손 갤러리(Wooson Gallery)가 처음으로 전시를 연다. 

3월29일(화)~31일(토) 
VIP 대상 프리뷰 | 3월27일(화)~28일(수)
베르니사쥬 오프닝파티 | 3월28일(수)17:00~21:00 
홍콩 컨벤션 & 전시 센터 1 Expo Dr, Wan Chai, Hong Kong
 
 
●미술과 미식 여행
아트 센트럴 ART CENTRAL

홍콩 하버 프론트에 세워진 1만평 규모의 천막 아래 진행되는 아트페어. 참여 갤러리의 80% 이상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 갤러리로 꾸며져 있다. 현대, 카이스 갤러리(CAIS Gallery) 등 한국 갤러리를 비롯해 일본의 화이트스톤 갤러리(Whitestone Gallery), 중국의 아트플러스 상하이(Art+ Shanghai Gallery) 등 유수의 갤러리가 참여한다. 행사장 내부에서 열리는 ‘스트리트 푸드 센트럴’에서는 홍콩 대표 레스토랑들이 푸드트럭 형태로 요리를 선보인다. 

3월27일(화)~4월1일(토) 
VIP 프리뷰/First Night | 3월26일(월) 17:00~21:00 
홍콩 센트럴 하버프론트 9 Lung Wo Road, Central, Hong Kong
 
 
●공연 예술의 향연 
홍콩 아트 페스티벌 플러스
Hong Kong  Arts Festival PLUS

아트바젤과 아트 센트럴이 시각예술 축제라면, 홍콩 아트 페스티벌은 ‘공연 예술’의 향연이다. 46회라는 전통에 걸맞게 오페라, 연극, 음악, 댄스 등 세계 정상급의 총 130개의 퍼포먼스가 21개 장소에서 열린다. 폴란드와 포르투갈의 재즈 음악가들의 <누보 재즈 위크앤드(Nouveau Jazz Weekend)>, 아크로바틱 서커스 <보스 드림즈(Bosch Dreams)>, <창핑 공주(Princess Changping)>의 경극 버전 등 제목만으로 이미 흥겹다.

2월23일(금)~3월24일(토)  
홍콩문화센터 및 공연장

●오늘 하루쯤은 갤러리 호핑
 
홍콩 예술의 집약지
센트럴 갤러리 디스트릭트
CENTRAL GALLERY DISTRICT
 
홍콩에 진출한 세계적인 갤러리들이 집중적으로 모인 구역. 페더빌딩, H Queen’s 빌딩, 중국농업은행빌딩 등 건물마다 주옥같은 갤러리로 빼곡하다.  
페더빌딩 12 Pedder Building, Central, Hong Kong 
H Queen’s 빌딩 80 Queen's Road Central, Central, Hong Kong 
중국농업은행빌딩 50 Connaught Road Central, Central, Hong Kong
 
 
도심 속 싹튼 LOVE 
아시아 소사이어티 홍콩
ASIA SOCIETY HONG KONG

19세기 영국군 탄약고였던 건물이 문화예술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전설적인 미국 아티스트 로버트 인디애나의 <LOVE Long: Robert Indiana and Asia> 전시가 7월15일까지 열린다.
9 Justice Drive, Admiralty, Hong Kong
 
글=AMC Lab 주은영 사진=각 아트페어, 홍콩관광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0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