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취재]인도네시아 롬복-리조트를 잘 고르면 롬복이 보인다
[현지취재]인도네시아 롬복-리조트를 잘 고르면 롬복이 보인다
  • 여행신문
  • 승인 2010.06.2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느 휴양지든 마찬가지지만 리조트의 수준이 그 지역의 가치를 말해준다. 풍요로운 자연과 어울려 멋진 휴식을 선사하는 롬복의 리조트를 살펴봤다.




■롬복 섬 속의 보물섬 ‘노보텔’

노보텔 롬복은 보물섬 같은 곳이다. 롬복의 변방이라 할 수 있는 남쪽 해안에 위치했으며 인근에는 올해 안에 새로운 국제공항이 들어서기로 돼있다. 노보텔은 지금의 공항에서 60km 가량 떨어져 있어 자동차로 1시간을 달려야 하지만 마치 정겨운 시골길을 달리 듯 지루하지 않다.

노보텔 롬복은 크게 2가지 객실형태가 있다. 슈페리어 룸과 디럭스룸 같은 아파트형 객실과 풀을 끼고있는 사삭 빌라같은 풀빌라 형태다. 이중 한국 허니문이 많이 이용하는 객실은 사삭빌라이다. 롬복 전통양식의 건축물로 인도네시아 분위기를 불씬 풍기며 고깔모자 같은 지붕은 더욱 이색적이다.

노보텔 롬복의 가장 큰 장점은 사람이 많지 않아 소란하지 않고, 리조트 주위의 자연이 때 묻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 낮과 밤 모두 시끄러운 소음이나 눈을 현혹하는 불빛들이 없어 파도소리와 여행객들의 소곤한 말소리 이외는 듣기 힘들다. 이 때문에 허니문 여행지로 적합하고, 100% 휴식을 원하는 가족들의 여행지로도 좋다.

규모면에 있어서 노보텔 롬복은 큰 편이 아니다. 총 101개 객실을 가지고 있고 2개의 수영장과 레스토랑이 있을 뿐이다. 하지만 리조트 주변에는 그보다 넓은 들판과 바다가 있다. 특히 대지에는 여유롭게 풀을 뜯는 물소들을 볼 수 있고, 앞바다에는 신나게 보드를 타는 모습도 볼 수 있다.

평화스런 분위기에 충분한 휴식을 취했다면 리조트에서 제공하는 각종 액티비티를 즐겨보는 것도 좋다. 가장 추천할 만한 것은 서거힐 아침 하이킹이다. 리조트 동쪽에 위치한 낮은 언덕으로 햇빛이 뜨거워지기 전에 올라 노보텔 롬복의 전용비치 등을 조망하기에 좋다. 리조트에서는 아침 조식과 커피를 제공하기도 한다. 이외에도 스노클링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스노클링, 하이킹 등을 체험하는 데는 예약이 필요하다. 그렇지만 의사소통에 자신이 없는 여행객이라도 한국인 상주직원을 통해 편리하게 리조트를 이용할 수 있다.

■셍기기비치 대표 리조트 ‘쉐라톤’

셍기기비치는 롬복에서 가장 번화한 곳이다. 공항과 가깝고 주변에 즐길거리들이 많아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이다. 셍기기비치의 리조트 중 유일한 5성급인 쉐라톤 셍기기비치리조트(Sheraton Senggigi Beach Resort)는 기괴한 조각품이 있는 메인 풀로 유명하다. 해골모양의 대형 구조물로 이 구조물은 시종 수증기를 뿜어내며 이색적인 휴양지 분위기를 연출한다. 쉐라톤셍기기리조트 역시 한국인 상주 직원이 있어 허니문이나 가족여행객들이 편하게 휴식을 즐길 수 있다.

■모던하면서 중후한 매력 ‘풀빌라클럽’

풀빌라클럽(PoolVilla Club) 역시 셍기기비치에 있다. 다양한 종류의 객실이 있지만 풀억세스빌라는 수준급이다. 복층구조로 넓은 거실과 테라스가 인상적이다. 메인풀은 길게 띠를 이루며 여러 빌라 앞을 지나지만 각 빌라는 충분히 프라이빗해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아도 된다.
풀빌라클럽에서 빼놓지 말아야 하는 것은 리조트에서 제공하는 셍기기비치 스노클링이다. 최고의 스노클링 포인트로 알려진 길리섬 투어 못지않다. 풀빌라클럽에서 묵는다면 절대 놓치지 않는 게 좋다.

인도네시아 롬복 글·사진=박우철 기자 park@traveltimes.co.kr
취재협조=아일랜드마케팅 www.islandmarketing.co.kr 02-3276-2332

■롬복 찾아가기

롬복은 항공기와 배로 갈 수 있다. 발리와 인도네시아 수도인 자카르타에서 항공편을 이용할 수 있는데, 발리에서는 30분, 자카르타에서는 2시간 정도면 도착한다. 인천-발리 노선에는 대한항공이 주7회 운항하며, 인도네시아 국적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은 화·금·일요일 주3회 운항한다. 인천-자카르타 노선은 대한항공이 주10회,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이 주 5회(월·수·목·토·일) 운항한다.
발리에서 보트를 이용할 수도 있는데 레드라인(www.redlineXpress.com), 기리캣(www.gilicat.com), 아일랜드겟어웨이(www.island-getaway) 등이 스피트 보트를 운항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20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