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 내세워 일본인 관광객 유치
한식 내세워 일본인 관광객 유치
  • 김선주 기자
  • 승인 2019.04.22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공사, 한식 홍보 및 상품 개발
한식 만찬회 이어 캠페인도 전개
한식을 내세워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지난 14일 오사카에서 열린 한국미식만찬회에서 셰프를 소개하고 있다
한식을 내세워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지난 14일 오사카에서 열린 한국미식만찬회에서 셰프를 소개하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한식’을 소재로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한국관광공사는 전년대비 20% 이상의 높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일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한식’을 소재로 한 현지 홍보와 상품 개발에 본격 나선다고 최근 밝혔다. 이를 위해 관광공사는 지난 14일 저녁 일본 오사카 ANA크라운플라자호텔에서 식도락에 관심이 많은 현지 40~60대 부부 150명을 대상으로 고품격 한식을 소개하는 ‘한국미식만찬회’를 열었다. 1인당 참가금액이 2만8,000엔(약 28만원)에 이르는 행사였다. 프랑스의 미슐랭 레스토랑 및 특급호텔에서 활동한 이승준 셰프가 프랑스 스타일로 재해석한 한식 반상을 선보였다. 또한 배우 천호진과 송옥숙 등 일본인들에게 친숙한 한국 드라마 스타들도 함께 해 한국 미식여행의 즐거움을 전달했다.


관광공사는 일본여행업협회(JATA)와 공동으로 연중행사로 ‘한국 미식 30선’ 캠페인을 추진한다. JATA 소속 여행사 상품기획 담당자 100여명이 일본인 관광객의 시각에서 직접 선정한 부산기장 대게, 고창 풍천장어, 횡성 한우 등 국내 대표 음식들과 관광명소를 연계하는 상품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이 캠페인과 상품 개발을 통해 올해 일본인 관광객 1만명을 유치한다는 목표다.
한국관광공사 하상석 일본팀장은 “한식은 일본 내 모든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공통적인 인기 소재인 만큼 고품격 한식부터 대표적 지역 음식 및 친근한 길거리 음식까지 다양하고 매력적인 우리 먹거리를 지속 개발하고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16 (체육회관) 5층 (주)여행신문
  • 대표전화 : 02-757-8980
  • 팩스 : 02-757-89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렬
  • 법인명 : (주)여행신문
  • 제호 : 여행신문
  • 등록번호 : 서울중구0877호
  • 등록일 : 1992-05-21
  • 발행일 : 1992-07-10
  • 발행인 : 한정훈
  • 편집인 : 김기남
  • 여행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1992-2019 여행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tt@traveltimes.co.kr
ND소프트